hsk
(*.193.71.178) 조회 수 112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술, 커피, 담배를 즐기는 사람이거나 야근 등 과로에 시달리는 현대인이라면 누구나 한 번 쯤 속이 쓰린 경험을 해봤을 것이다. 속이 쓰린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는데, 그 중 가장 대표적인 게 위식도 역류질환이다. 위식도 역류질환은 왜 생기는 것이며, 어떻게 극복할 수 있는 지 알아본다.

 

[헬스조선]여성이 속쓰림을 호소하고 있다/사진 출처=헬스조선 DB
[헬스조선]여성이 속쓰림을 호소하고 있다/사진 출처=헬스조선 DB

 

◇음식 역류 막아주는 '근육'에 문제 생겨

 

음식물이 목을 지나 제일 먼저 도착하는 소화기관은 위다. 위로 들어온 음식물은 위액과 섞여 더 작은 입자로 소화된다. 이후 십이지장 등 하위 기관으로 음식물이 전달돼야 하는데, 위산이나 음식물이 역류하는 경우가 있다.

위산이나 음식물이 역류하는 이유는 하부식도괄약근의 기능이 떨어졌기 때문이다. 식도와 위 사이에 있는 하부식도괄약근은 평소 위의 내용물이 역류하는 것을 막아준다. 하지만 술이나 담배, 커피 등이 이를 자극해 약해지면 이 기능을 제대로 수행하지 못 한다. 위가 음식을 배출하는 기능이 약해져도 음식물이 정상적인 경로로 이동하지 않고 역류한다.

위식도 역류질환의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가슴 안쪽이 타는 듯한 통증, 산이 역류해 쓰린 느낌 등이다. 위산이 역류하면 입에서 신맛이 느껴지기도 한다. 일반적이지 않은 증상으로는 만성 기침, 쉰 목소리, 목에 무언가 걸린 듯한 느낌 등 다양한 증상이 있다.

 

◇밥 먹고 눕는 행동 금물

 

위식도 역류질환은 꾸준한 관리가 필요한 질병이다. 고지방식, 초콜릿, 과일주스, 커피, 양파, 마늘 등에 역류 반응을 보이는 사람이 많으므로 이런 음식을 삼가는 게 좋다.

위에 부담을 주지 않으려면 맵거나 짠 자극적인 음식, 폭식이나 과식을 피해야 한다. 비만도 질환의 발병 요인이므로 평소 적절한 운동을 통해 정상 체중을 관리하는 것이 좋다. 또한 하부식도괄약근의 기능을 약하게 할 수 있는 술, 담배도 하지 않는 것이 좋다. 음식을 먹은 뒤 바로 눕는 습관도 위식도 역류질환을 유발, 악화시키므로 주의해야 한다.


  1. 장독에 의한 자가중독

    장독(腸毒)은 음식의 소화과정에서 생기는 내부 독- 1차 독성 물질과 외부에서 들어오는 2차 독을 뜻 합니다. 독성 물질들은 소장과 대장 혈관으로 연결되어 간에 도달됩니다. 독성물질은 간에서 해독이 되는데 지나치면 간을 피곤하게 합니다. 간에서 해독되지 못한 독은 다시 장으로 들어와 소화기관을 손상시킵니다. 이러한 악순환이 계속되면 신체는 면역체계가 약해져 질병에 노출됩니다. 1차독성물질이란 신체내부에서 생겨난 독입니다. 소화기에서 분해되지 않고 남아 있는 음식이 대장에 들어가면 그곳에 서식하는 박테리아는 이것을 부패시켜 이것을 먹이로 증식합니다. 이 과정에서...
    Views6803
    Read More
  2. 위식도 역류질환 예방방법 - 헬스 조선

    술, 커피, 담배를 즐기는 사람이거나 야근 등 과로에 시달리는 현대인이라면 누구나 한 번 쯤 속이 쓰린 경험을 해봤을 것이다. 속이 쓰린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는데, 그 중 가장 대표적인 게 위식도 역류질환이다. 위식도 역류질환은 왜 생기는 것이며, 어떻게 극복할 수 있는 지 알아본다. [헬스조선]여성이 속쓰림을 호소하고 있다/사진 출처=헬스조선 DB ◇음식 역류 막아주는 '근육'에 문제 생겨 음식물이 목을 지나 제일 먼저 도착하는 소화기관은 위다. 위로 들어온 음식물은 위액과 섞여 더 작은 입자로 소화된다. 이후 십이지장 등 하위 기관으로 음식물이 전달돼야 하는데,...
    Views112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